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예의상하는말4

용기 내어 다가간 그녀, 하지만 썸남은 연락두절(69) 용기내어 다가간 그녀, 하지만 썸남은 연락두절 그러니까 이쪽에서, "제가 그때는 잠시 미쳤었는지…." 라며 무슨 일을 저질렀으면, 상대는 그 일로 하여금 이쪽을 이상한 사람으로 볼 수도 있거든요. 이걸 가볍게 생각하시면 안 돼요. 진아씨가 A4용지 20매를 꽉 채워서 솔직하게 사연을 주셨으니, 저도 솔직하게 말씀드릴게요. 진아씨, 상대에게 '좀 이상한 여자' 판정 받았을 가능성이 높아요. 1. 심각한 판타지. 진아씨가 현재 짝사랑하는 모습은, 여고생 시절에 어느 남자 선생님을 사모하기도 하는 그런 것과 비슷하거든요. 선생님은 늘 나보다 높은 곳에서 나를 가르쳐 주고, 또 일깨워 주시니 자연스레 가지게 되는 뭐 막연한 동경 같은 거 있잖아요. 진아씨의 이상한 모습이 처음엔 티가 안 나요. 초반엔 진아씨 혼.. 2014. 3. 12.
호감가는 여자와 카톡대화를 튼 다음에 해야 할 일은?(64) 호감가는 여자와 카톡대화를 튼 다음에 해야 할 일은? 먼저, Y씨가 셀카사진을 잔뜩 첨부했으니, 사진에 대한 얘기부터 좀 해보자. 화장실에서 셀카를 찍는 게 유행이라고는 하지만, 그렇다고 아무 화장실에서나 막 찍어선 안 된다. 화장실 셀카는 조명도 은은하고 배경도 깔끔한 화장실을 찾았을 때 찍는 거다. Y씨가 보낸 화장실 셀카를 보면 전당포나 철물점이 위치한 상가 화장실인 것 같은 느낌이 든다. 배경에는 변기가 보이고, 거울은 얼룩덜룩 하다. 게다가 모자를 쓴 Y씨의 얼굴에는 시커멓게 그림자가 생겨 있다. 이건 안 찍느니만 못한 셀카다. 패션에 대해선, 아마 멋쟁이인 내 친구 J군이 봤으면 이런 말을 했을 것 같다. "점퍼 입고, 모자 쓰고, 이어폰 꽂는 거 독서실 패션이야. 그것도 남방에 니트 입는 총.. 2012. 11. 29.
첫 연애를 하게 될 줄 알았던 그녀, 왜 실패했을까?(66) 첫 연애를 하게 될 줄 알았던 그녀, 왜 실패했을까? 어제 저녁 산책을 하다가 동네에서 너구리를 봤다. 몹시 목이 마른 듯 배수로 근처까지 물을 마시러 내려왔다가, 철망 때문에 물을 마실 수 없다는 걸 깨닫고는 난감한 표정을 짓고 있었다. 난 무슨 비닐봉지가 철망 위에 올려져 있나 싶어 힐끗 바라보다가 화들짝, 놀라서 멈춰 섰는데 녀석은 내가 놀라는 소리에 더 놀라 기겁을 하더니 곧 화단으로 뛰어들어 몸을 숨겼다. 매뉴얼과 관련된 얘기는 아니지만, 오늘부터 너구리와 친해지기 위한 프로젝트를 실시해야 하는 까닭에 얼른 매뉴얼을 발행하고 또 나가봐야 한다는 얘기를 하고자 적는 글이다. 며칠 전 족제비도 본 적이 있는데, 족제비는 배가 고픈지 먹이를 찾아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었다. 오늘은 닭고기와 옥수수를 준.. 2012. 9. 25.
인기 없는 여자들이 겪게 되는 안타까운 일들(151) 몽롱했던 월요병이 이제 좀 가시는 것 같은 목요일이다. 하룻밤만 더 자면 정신이 완전히 맑아지는 금요일이니, 매뉴얼을 읽는 솔로부대원 및 커플부대원들은 조금만 더 힘을 내시기 바라며, 오늘은 하루에 한 통 이상 빠지지 않고 도착하는 '인기 없는 여자'에 관한 이야기를 좀 나눠 보자. "무한님, 저처럼 못 생긴 외모를 가진 여자에 대한 매뉴얼도 꼭 좀 부탁드려요." 외모에 대해서라면 나에게 메일을 보내기 보단 성형외과 전문의와 상의하라는 건 훼이크고, 스스로 '외모가 문제'라며 메일을 보내는 대원들의 이야기를 읽다 보면, 실제 문제에서 '외모'가 차지하는 부분은 20% 정도 밖에 되지 않는다는 걸 알 수 있다. 나머지 80%는, 그간 '인기 없음'으로 인해 벌어진 일들이 당신을 '겁쟁이'로 만들었기 때문이.. 2011. 1. 6.
반응형